페이스북 좋아요 클릭하고 픽스 프라임 넥밴드 이어폰 받자!

앱스토리 매거진 리뷰 메뉴에 대한 컨텐츠

리뷰 내용과 배너

S가 부럽지 않은 A, 더 완벽해진 2017년형 갤럭시A 시리즈

기사 입력시간 : | 원수연 기자

가장 객관적이고 투명한 it 매체 앱스토리

드디어 2017년 삼성전자의 첫 스마트폰이 공개되었다. 많은 소비자들이 삼성의 플래그십 모델인 갤럭시S8을 기대하고 고대하고 있겠지만 올해 삼성의 첫 작품은 2017년형 갤럭시A 시리즈이다. 혹시라도 아쉬운 생각이 든다면 실망하기엔 너무 이르다. 2017년형 갤럭시A 시리즈는 플래그십에 밀리지 않은 다양한 편의 기능을 정말 제대로 갖추고 나타났기 때문이다. 2017년 갤럭시A 시리즈는 과연 어떤 모습일까?

 

 

2016과 2017, 어떻게 다를까?

2017년형 갤럭시A 시리즈는 3종으로 출시되었다. 지난해 출시된 2016년형 갤럭시A 시리즈는 A3와 A5, A7, 그리고 A8까지 총 4종으로 출시되었기 때문에 2017년형 역시 A8이 추가될 가능성도 있지만, 현재로서는 A3와 A5, A7까지 3종만이 공개되었다. 같은 넘버링끼리 비교해보면 우선 2016년형은 A3가 4.7인치, A5는 5.2인치, 그리고 A7은 5.5인치로 구성되어 있었는데 2017년형에서는 A7이 5.7인치로 좀 더 커졌다. 해상도는 동일하게 A3가 720p, A5와 A7이 1080p 해상도를 지원하고 있다. 

  

  

두께는 2016년형이 모두 7.3mm였던 것에 비해 2017년형은 7.9mm로 조금 더 두꺼워졌다는 점이 약간은 의아스럽다. 배터리 용량 역시 각각 50mAh에서 최대 300mAh까지 증가했으며, 이번에도 역시 A3를 제외한 상위 두 모델에만 고속충전 기능을 제공하고 있다.

  

  

 

핵심 사양의 차이

프로세서의 경우 2016년형은 동작 클럭이 A3가 1.5GHz, A5와 A7이 1.6GHz였던 것에 비해 2017년형은 A3가 1.6GHz, A5와 A7이 1.9GHz로 더욱 빨라졌다. 특히 A3의 경우 2016년형은 쿼드코어였지만 2017년형은 옥타코어로 더욱 향상된 성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램 용량과 저장공간에서도 차이를 보이고 있다. 2016년형의 경우 램 용량이 A3가 1.5GB, A5는 2GB, A7은 3GB에 저장공간은 모두 16GB로 동일했는데 2017년형은 A3 모델이 2GB 램에 16GB 저장공간을 갖추고 있으며 A5와 A7은 공히 3GB 램에 32GB의 저장공간으로 좀 더 여유롭다. 마이크로SD 메모리 지원 역시 2016년형은 최대 128GB까지 인식하지만 2017년형은 256GB까지 인식할 수 있어서 저장공간이 부족할 때 훨씬 더 넓게 확장할 수 있다.

  



 




어마어마해진 카메라 사양

갤럭시A 시리즈는 중급형으로 구분할 수 있다. 고급형인 갤럭시S나 갤럭시 노트보다는 하위 모델이고, 보급형인 갤럭시J 시리즈보다는 상위 모델이다. 하지만 카메라 사양은 상당히 높았다. 2016년형의 경우 후면 1300만 화소, 전면 500만 화소에 조리개 수치는 모두 f/1.9, A5와 A7은 후면 카메라에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을 갖추고 있었다. 2017년형은 여기에서 한 발 더 나아가서 A3의 경우 후면 1300만 화소에 전면 800만 화소 및 조리개 f/1.9를 지원하고 A5와 A7의 경우 전후면 모두 1600만 화소라는 어마어마한 사양을 갖추었다. 드디어 더 나은 화질을 위해 후면 카메라를 쓸 필요 없이 그대로 셀카를 찍을 수 있게 된 것이다.

  

  

 

삼성페이와 깜짝 선물

플래그십 모델 이외에 MST 방식의 진정한 삼성페이를 지원하는 첫 번째 모델이 바로 2016년형 갤럭시A 시리즈였다. 하지만 가장 작은 모델인 갤럭시A3에는 아쉽고도 삼성페이를 지원하지 않았다. 더불어 지문인식 기능도 지원하지 않아 사실상 이름만 같은 시리즈를 쓰는 동떨어진 모델과 같은 형국이었다. 하지만 2017년형 갤럭시A 시리즈에는 세 모델 모두 지문 스캐너를 갖추고 있으며, MST 방식의 삼성페이도 모두 지원한다. 여전히 카메라나 램 용량, 프로세서, 해상도 등 A5나 A7에 비해 A3가 상당 부분 낮은 사양인 것은 그대로지만 성능을 제외한 기능은 모두 동일하게 제공되는 것이다.

  

  

여기에 2016년형에는 최상위인 A7에도 지원되지 않던 깜짝 선물이 제공되었다. 바로 방진방수 기능이다. 이제 플래그십 모델이 아니더라도 눈이나 비가 내리는 날이나 수영장에서도 걱정 없이 사진과 동영상을 찍을 수 있게 된 것이다. 이 밖에도 3종 모두에 기압계가 추가되기도 했다.

  

 

 

SPEC. 

 

 

이쯤 되면 준 플래그십

  

2017년형 갤럭시A 시리즈는 모든 면에서 굉장히 기대되는 모델이다. 전작과 비교하더라도 확연하게 개선된 부분을 갖추고 있으며, 몇몇 아쉬웠던 점도 모두 충족되었다. 특히 방진방수와 전후면 1300만 화소의 카메라는 예상을 뛰어넘는 사양이기 때문에 더더욱 기대된다. 심박 센서를 여전히 제공하지 않는 점도 이제는 별로 아쉽게 느껴지지 않을 정도다. 물론 여전히 A3 모델에는 고속충전을 지원하지 않는 점이나 무선 충전 기능을 채택하지 않은 점은 조금 아쉽지만 이 정도 사양이면 정말 플래그십 부럽지 않다고 할 수 있지 않을까? 이제 두 가지만 충족시키면 모든 점에서 만족할 수 있을 것 같다. 첫째는 폭발하지 않을 것. 둘째는 플래그십 수준의 가격이 아닐 것.

  

  


글 : 원수연 기자 press@appstory.co.kr

  • 앱스토리 매거진 최신 IT뉴스 받기
  • 이 기사가 유익하다면 좋아요!

  • 카카오톡